일본 수출 규제의 중심인 도쿄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9 재팬 개최!

IT NEWS /IT company news2019. 9. 4. 19:44Dev zeroday0619

삼성전자(Samsung Electronics)가 일본[도쿄]에서

예정대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9 재팬"을

진헹하였습니다.

 

"삼성 파운드리 포럼"은 미국, 중국, 유럽 등의 주요 

국가에서 삼성전자가 자사의 파운드리 사업을 

소개하고 주요 반도체 업체들과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자리입니다.

 

 

삼성전자는 일본의 수출 규제라는 악재에도 4일 도쿄 인터시티 홀에서

"삼성파운드리포럼2019 재팬(SFF 2019 Jpan)"을 개최 하였습니다.

 

행사에서는 파운드리사업부의 정은승 사장과 이상현 마케팅팀장(상무) 등이 참석했다고 합니다.

삼성전자 파운드리 사업부 정은승 사장은 기조연설에서 "삼성전자는 파운드리 포럼을 통해 

전 세계 고객사들과 투명하고 신뢰 있는 협력 관계를 구축해왔다"며 

"일본에서의 활동도 변함 없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은승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사장은 SFF 2019 Jpan 행사에서 AP '엑시노스 9825' 등 

7나노 극자외선(EUV) 공정으로 만든 제품 라인업과 내년에 본격 가동하는 화성캠퍼스 

EUV 전용 생산라인 등 삼성전자의 '초격차' 전략을 설명했습니다. 

또 삼성전자가 미래 먹거리로 삼은 인공지능(AI), 5G, 전장사업 등과 관련된 

EUV 솔루션에 대한 소개도 하였습니다.

 

이 자리에서 삼성전자는 일본이 수출규제 타깃으로 한 첨단 극자외선(EUV) 공정에 대한 설명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일본 정부는 7월 EUV용 포토레지스트(감광액)을 수출규제 항목 3종에 포함시키며 

한국의 차세대 반도체 발목을 잡으려 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현재까지 이 품목에 대해서는 일본 정부가 두 차례 수출허가를 한 상황입니다.

블로그 주인 사진Authorzeroday0619
프로그래밍, programming, 코딩, Development, Linux, Ubuntu | IT NEWS & 리뷰